613선거 프로젝트 이야기 2

작성자
최껄껄
작성일
2018-06-18 11:41
조회
35
2. 현재

 

어제 그동안 있어왔던 정치담론에 대해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. 그리고 오늘은 현실정치로 들어옵니다.

내가 속한 지역 공동체의 리더로 어떤 분들이 나왔는지를 조사합니다.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이렇게 우리 지역에 나온 후보들을 살펴본 후에, 모둠을 다시 나눕니다.

 

[교육감, 경기도지사, 수원시장, 도-시의원, 비례대표의원]

 

어제 공부했던 다섯 가지의 정치담론은 모두 산업사회라는 세계관에 바탕으르 둔 것들입니다. 하지만 지금은 새로운 세계관으로 조정되어야 할 때입니다.

지금 보다 더 지속가능하고, 자연과 아직 태어나지 않은 미래세대를 생각하는 세계관 말입니다. 그래서 일곱가지의 새로운 기준을 정해보았습니다.

 

1.평등:

현세대의 사회경제적, 환경적 불평등을 줄이고 평등한 사회를 만드는 것을 지향하고 있는가?

 

2. 미래세대:

아직 태어나지 않은 미래세대가 안전하게 잘살 수 있는 권리를 존중하고 이들의 필요를 충족할 수 있는 능력을 저해하지 않을 현세대의 책임을 중시하고 있는가?

 

3. 생태적 지속 가능성:

지구의 생물⦁물리적 한계를 중시하고 생태적 지속가능성을 우선적으로 강조하는가?

 

4. 생명:

개별 생물의 내재적 가치를 존중하고 비인간 생물들이 인간으로 인해 고통을 받지 않도록 배려해야 할 인간의 책임을 강조하는가?

 

5. 협동:

생태사회위기의 구조적 원인이 산업자본주의 시스템이라고 보고 이를 생태적으로 지속가능한 경제로 전환시켜야 한다고 보는 시선을 가지고 있는가?

 

6. 숙의:

모든 사람들, 특히 사회경제적 약자들이 참여하고 숙의(deliberation)할 때, 좀 더 생태적이고 민주적인 의사결정을 할 수 있다고 보는가?

 

7. 자치:

자연을 파괴하고 전쟁을 일상화하는 정치 시스템을 세계시민의 관점에서 자치와 평화의 정치로 바꾸어야 한다고 보는 시선이 있는가?

 

각 모둠은 위에서 제시한 기준별로 0점부터 10점까지의 점수를 부여해서 각 후보들을 검증해보았습니다.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

 

후보별로 점수도 메기고, 발표자료도 만듭니다.

 
전체 0